오늘의 법문
작성자 설정수
작성일 2011-09-22 (목) 15:20
홈페이지 http://seol.or.kr
ㆍ추천: 0  ㆍ조회: 609      
IP: 175.xxx.143
오늘의 법문(가정에 佛像을 모시는 일에 대한 법문)에 대한 小考
오늘은 여러분들이 가슴에 손을 얹고 한번 곰곰히 생각해 볼 수 있는 계기가 되시기 바랍니다.

 

오늘의 법문(11호)에 대한 小考  

글쓴이: 법곤 조회수 : 0 09.03.31 22:21 http://cafe.daum.net/banyasun/LRkv/12  

대행선사님의 오늘의 법문을 옮겨드리면서 신앙관에 대한 견해를 올려보고자 합니다.

 

고해중생인 우리들이 처음 불문에 입문할 땐 부처님의 위신력에 의지 할려는 타력신앙심을부인할 순 없습니다. 그러하나 불교는 우리 반야선 선재님들께서 실천수행하고 계시는 바와 같이 “수행의 종교”일 뿐. 불교 이외의 여러 종교처럼 나 밖의 절대자(神.佛)를 두고 빌고 빌어주는 기복종교가 아닐 때 기도(祈 禱 )라는 용어는 부처님의 어느 경전에도 없음을 인지 하고자합니다.

 

10여년 전 “기도”라는 용어의 어원에 대하여 묘허 큰스님(김해 원명사 조실)께 청법을 드린 바 본래의 뜻은 자기 중심적인 아상과 탐착심을 울컥 토(吐)해 버리는 수행이라는 명쾌한 답을 들은 바 있습니다.이러할 때 기도라는 한문의 뜻을 비울 기(祈). 비울 도(禱) 字로 이해하고 나를 비우는 수행으로 이해하면 좋을 것 같습니다.

 

석가모니 부처님께선 오직 자성내관(自性內觀)으로 위 없는 불도를 성취하셨기 때문입니다.

 

입멸을 앞둔 마지막 설법에서 “오직 내면의 마음부처를 밝혀서 (자등명) 바른 진리(인과법과 중도) 를 증득하여(법등명) 의지 하라. 이러한 수행에 정진할 것이며 일체가 한마음으로 화합하라”는 유훈을 남겼 습니다.

 

불교 본래의 뜻인 대승불교의 토대를 정립하신 1300 여년 전 신라 원효성사님과 오늘 우리들 곁에 현전하신 노대행 선사님(한마음선원장)께서도 “마음 밖에 실재하는 것은 없다” 오직 지혜롭고 자비로운 근본마음자리, 일체를 환히 다 아는 신묘한 나의 마음부처, 즉 한마음 일심을 믿고 정진하라“ 일체시 일체 경계를 근본마음자리에 되 굴려 맡기는 수행을 부촉하시고 계십니다.

 

사원 법당에 모셔져있는 불상은 법력이 높으신 스님들께서 점안의례를 거친 보신불이다. 우리 불자들이 사원(정법도량)의 보신불 앞에 오체투지를 하는 것은 부처님의 뜻을 기리고 우리도 부처님 같이 번뇌의 불을 끔으로서 열반(깨달음)과 생사 고뇌로부터 해탈을 이루고자는 서원을 다짐하고 원력을 증장하는 예경.예불의 수행이라 하겠습니다.

 

 

우리 “재가 불자들이 가정에 원불(불상)을 모시고 향과 초를 피우고 기복적인 신행을 한다면 마구니 소굴을 만드는 일이다.“고 단호히 경책 하셨습니다.

 

“일체 시 일체 처에 내 몸이 머문 자리를 도량으로 하고 내 몸을 법당으로 하라“신 가르침을 한 순간도 잊지 않기를 발원하며 맺음합니다.

 

  0
3500
    N     분류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오늘의 법문(살아서 죽는공부.죽어서 잘 사는 수행이 마음공부이.. 설정수 2011-09-22 763
오늘의 법문(나의 근본마음자리가 신묘한 나의부처, 믿고 의지하.. 설정수 2011-09-22 577
오늘의 법문 ( 고(苦)에서 벗어나는 길.) 설정수 2011-09-22 565
171 일반 불교의생사관과가벼운마음으로사는 길 법곤 2013-05-07 494
170 인생사 마음먹기나름이다. 법곤 2012-06-08 554
169 경계에 속지말라, 일체 경계가 나를 성숙.진화시키려는 부처님의.. 설정수 2011-10-04 604
168 <신행담> 내가 나를 찾아가는 길 설정수 2011-10-04 626
167 대 자유인으로 사는 길 (대행선사) 설정수 2011-10-04 576
166 경계에 속지말라, 일체 경계가 나를 성숙.진화시키려는 부처님의.. 설정수 2011-09-22 558
165 <신행담> 내가 나를 찾아가는 길, 설정수 2011-09-22 625
164 대 자유인으로 사는 길 (대행선사) 설정수 2011-09-22 592
163 오늘의 법문(가정에 佛像을 모시는 일에 대한 법문)에 대한 小考.. 설정수 2011-09-22 609
162 오늘의 법문(가정에서 願佛(불상)을 모시고 향초를 피우는 일은 .. 설정수 2011-09-20 609
161 오늘의 법문(일상에서 바로 써먹는 주인공도리) 설정수 2011-09-20 533
160 오늘의 법문(일체의 은혜에 항상 감사한 마음으로 살아가자.) 설정수 2011-09-20 558
159 오늘의 법문(일체 제불.보살님과 부모.조상님은 다 내 한마음속에.. 설정수 2011-09-20 628
12345678910,,,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