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작성자 운암
작성일 2012-03-06 (화) 14:43
ㆍ추천: 0  ㆍ조회: 1954      
IP: 112.xxx.152
이런 사실을 아시나요?
이런 사실을 아시나요

로열티
세계에서 가장 많이 불려지는 노래는?

'Happy birthday to you'

1936년 밀드레드와 패티힐이 작곡했는데, 현재까지 로열티를 받는다는 사실을.





바닷물
바닷물 속에 있는 염분은 육지를 150m 두께로 덮을 양이 들어있다는 사실을.




니코틴
포르투칼에 파견된 프랑스 외교관 존 니코트는귀국 선물로 플로리다산 담배 나무를

받아 정원에 심은후 '아메리칸 파우다'(담배)를 발견했으며, 담배를 처음 수입한 인물이 되었다.

그의 이름을 따서 담배의 주성분을 '니코틴'이라 한다는 사실을.





소리나는 꽃
노란 앵초꽃은 새벽녘에만 핀다. 그리고 꽃이 필 때는

마치 비누방울이 터지는것 같은 귀여운 소리가 난다는 사실을.




국가

오스트레일리아에는 국가가 없다.

그래서 올림픽에서 금메달을 따도 국가가 울리지 않는다는 사실을.






임신과 아빠
여자는 7~63세까지 엄마가 되고, 남자는 13~100세까지아빠가 있다는 사실을.





발을 따뜻하게 하려면
양말을 신을 것이 아니라 모자를 써야 한다.

몸의 열기중 80%가 머리를 통해서 빠진다는 사실을.






사랑은 가슴에서 오는것

사랑이라는 감정은 가슴에서 오지 않고 뇌하수체에서 온다.

사춘기 이전에 뇌하수체종양 때문에 수술 받은 사람은 결코 사랑에 빠지지 않는다는 사실을.




결혼이란

결혼하지 않은 사람은 결혼한 사람에 비해 정신병에 걸릴 확률이 7.5배 높다는 사실을.





천재라는것은
레오나르도 다빈치는 오른손으로 그림을 그리고 왼손으로 글을 쓸 수 있었으며,

미국의 제임스 가필드 대통령도 오른손으론 라틴어, 왼손으론 그리스어를 썼다는 사실을.






코카콜라 비밀을 아는 사람은 전세계에서 2뿐이다.

원래는 7명이었으나 5명은 죽고 2명만 남은 것인데

설탕, 탄산수, 캐러멜,인산, 카페인,쓰다 남은 코카잎과 콜라콩을 혼합한 것이나

1%가 밝혀지지 않아 수많은 화학자가 80년이상 노력했으나 헛수고였다.

두사람도 죽거나 비밀을 잊어 버리게 되면 조지아 신탁은행에 비밀문서를 개봉한다.

그러나 미 약물관리국은 특정한 주원료제품은 밝히지 않아도 된다는

규정이 있기 때문에 앞으로도 결코 알지 못하게 될 것이라는 사실을.




샴페인잔에 떨어진 건포도는 잔안에서 뜨고 가라앉기를 계속한다는 사실을.




토마토는

과일이 아니고 채소라는 사실을.




오이는

채소가 아니고 과일이라는 사실을.



감자는

뿌리가 아니고 줄기라는 사실을.




바나나는

여러해살이 풀이라는 사실을 .



양파는

채소가 아니고 백합의 일종이라는 사실을.





오리가 꽥꽥거리는 소리는 절대 메아리치지 않는다.

원인은 아직도 모른다는 사실을.



미국 항공우주국(NASA)이 실험 대상으로 삼고자

우주공간에 보냈던 새들은 모두 굶어 죽었다.

새들은 중력이 없으면 먹이를 삼킬 수 없다는 것을 깜빡했던 것.

새들이 물 한 모금 먹은 뒤 머리를 치켜 올리는 것은 중력을 빌려

물이 내려가게 하려는 것이라는 사실을.



개구리도 토한다. 단지 방법이 특이할 뿐.

개구리는 먼저 위장을 토해 입에 대롱대롱 매달리게 한 다음

앞발로 위장을 쥐어 짜 안에 든 것을 빼낸다.

그러고는 다시 위장을 삼킨다는 사실을.




고양이는 7층보다 10층에서 떨어졌을 때 살아남을 확률이 더 높다.

매우 높은 곳에서 떨어져도 사뿐히 내려 앉지만, 제 스스로

뛰어내리 는 게 아니라면 고양이가 자신이 추락하고 있다는 것을

알아챌 때까 지 평균 8층에서떨어지는 만큼의 시간이 필요하다는 사실을.




악어에게 물렸을 때 빠져나오는 유일한 방법은

을 찌르는 것이라는 사실을.




이름아이콘 설병진
2012-03-07 11:58
상식이 될만한 좋은 자료 잘 읽어 보았습니다.
감사합니다.
   
 
  0
3500
    N     분류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466    Re..순창설씨는 상계가 2가지다? [2] 대종회장 2012-04-09 1919
465 수단신청 및 족보수정자료 설병수 2012-04-08 8
464 청년회 임원 명단입니다 [5] 설진훈 2012-03-28 2008
463 대동보 등재신청 독려 대종회 2012-03-26 1602
462 영수증은 보내주지 않나요? 아자개 2012-03-21 3
461    Re..영수증은 보내주지 않나요? 대종회 2012-03-23 3
460 청년회 창립총회를 개최하고~ [2] 설상희 2012-03-21 1932
459 2012. 대종회 정기총회 결과 [1] 대종회 2012-03-19 1789
458 요청 (수정본 송부) 인터넷족보 수단신청서 설베르또 2012-03-19 1687
457 인터넷 족보 등재비에 대한 문의 [1] 雲岩 2012-03-14 1628
456    Re..인터넷 족보 등재비에 대한 문의 [1] 설병진 2012-03-16 1785
455 수단산청 및 족보신청(송금완료) 아자개 2012-03-06 9
454 이런 사실을 아시나요? [1] 운암 2012-03-06 1954
453 요청 인터넷족보 수단신청서 [2] 설베르또 2012-02-28 1722
452 대종회장 신년사 [1] 대종회 2012-02-22 1742
451 2012.대종회 정기총회, 전국 청년회창립총회 개최 대종회 2012-02-20 1663
450 3.18일 총회관련 개략적 내용 요청 [2] 설병수 2012-02-18 1606
449 대종회 임원회의 개최 결과 [1] 대종회 2012-02-17 1670
448 수단신청 설재균 2012-02-06 4
447    Re..수단신청 설병진 2012-02-06 5
12345678910,,,32